• 최종편집 2022-09-27(화)
 
황성동 자율방재단과 청년회에서 방역활동 실시
[헤드라인경주=은윤수 기자] 경주시 황성동 자율방재단(단장 한영호)과 청년회(회장 김태호)는 7일 다중이용시설인 황성동 관내 교회를 방문해, 코로나19 집중 방역활동을 실시했다.

특히 황성동행정복지센터(동장 최진열)에서는 이날 자율방재단원과 청년회원들의 원활한 집중방역을 위해 새로 마련한 분무형 방역기를 일일 지원했다.

자율방재단원과 청년회원들은 코로나19 바이러스의 원천적․선제적 차단을 위해 문손잡이와 화장실 복도, 식당, 소규모 집회실, 본당 등 각 교회 시설물 구석구석을 샅샅이 방역하며 안전한 환경 조성에 구슬땀을 흘렸다.

자율방재단과 청년회는 평소 황성동 주민을 위해 폭염대비 얼음물 나눔 봉사, 도로변 풀베기, 마스크 배부하기, 재난지역방문 봉사, 불우이웃돕기 및 독거노인 방문, 노인잔치 개최 등 활동을 지속적으로 해오고 있으며, 특히 최근에는 코로나19를 극복하기 위해 방역활동에 심혈을 기울이고 있다.

교회 관계자는 “최근 황성동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오고 경주시 전체 확진자도 계속해서 증가되는 가운데 황성동 자율방재단과 청년회에서 교회를 방역해주어 감사하며, 주일을 앞두고 교인들이 안심하고 예배당을 찾아 안전하게 예배를 드릴 수 있어서 참 행복하다”고 입을 모았다.

최진열 황성동장은 “주민을 위해 열과 성을 다해 봉사하는 자율방재단과 청년회 회원들에 감사드리며, 코로나19로부터 안전한 동을 만들기 위하여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태그

BEST 뉴스

전체댓글 0

  • 69796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황성동 자율방재단․청년회, 다중이용시설 선제적 방역 나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