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9-27(화)
 
  • 임직원들 봉사활동 통해 수해 복구 지원
복구 성금 전달.JPG
▲한수원이 경주시에 태풍피해 복구 성금을 전달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왼쪽 주낙영 시장, 오른쪽이 전대욱 한수원 기획본부장.(사진=한수원 제공)

 

[신라신문=은재원 기자] 한국수력원자력(사장 황주호)이 태풍 '힌남노'로 큰 피해를 입은 경주지역의 수해복구를 위해 경주시에 성금 1억원을 전달했다. 


이와 함께 한수원은 노사합동 임직원 성금모금 활동도 펼칠 예정이다.


한수원은 그동안 경주시 내남면, 문무대왕면에 100여명의 임직원을 투입해 토사유실 지역 정비와 침수된 주택 청소 등 다양한 봉사활동을 펼쳤다. 


또 주민들의 일상 회복을 위해 식료품과 사생활보호용 텐트를 포함한 '안심구호키트' 300여개와 대피 주민 식사 100인분, 봉사자 간식 500인분 등을 긴급 지원했다. 


피해 복구.jpg

              ▲한수원 봉사단이 문무대왕면에서 피해 복구를 돕고 있다.(사진=한수원 제공) 
태그

전체댓글 0

  • 8675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한수원, 경주시에 태풍피해 복구 성금 1억원 전달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