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6-10(월)
 
  • 에티오피아 이스마 안터나여후 다그나츠우 선수 우승
  • 국내남자부는 신현수 선수, 국내여자부는 이숙정 선수 우승
2-1. 동아일보 2023 경주 국제마라톤대회.jpg
▲지난 21일 경주에서 열린 동아일보 2023 경주국제마라톤대회에서 에티오피아의 이스마 안터나여후 다그나츠우 선수가 가장 먼저 결승전을 통과하고 있다.(사진=경주시 제공)

 

[신라신문=은재원 기자] '동아일보 2023 경주국제마라톤대회'가 지난 21일 국내‧외 9000여명이 참가한 가운데 도심 일원에서 성공적으로 개최됐다.


경북도, 경주시, 대한육상경기연맹, 동아일보사가 공동 주최한 이번 대회는 이날 오전 8시 경주시민운동장에서 엘리트선수 출발을 시작으로 진행됐다.


이번 대회는 엘리트선수 48명(국제남자부 18명, 국내부 30명)과 마스터즈 9000명(풀코스, 하프코스, 10㎞, 5㎞)이 참가해 힘찬 레이스를 펼쳤다.


대회 결과 국제 남자부 △우승은 2시간11분32초를 기록한 에티오피아의 이스마 안터나여후 다그나츠우 선수 △2위는 2시간11분52초를 기록한 케냐의  티모시 킵코리르 카탐 선수 △3위는 2시간12분02초를 기록한 케냐의 빅터 키플리모가 각각 차지했다.


국내남자부 우승은 2시간21분01초를 기록한 한국전력공사 소속의 신현수 선수가 정상에 올랐다.


2-2. 동아일보 2023 경주 국제마라톤대회2.jpg
▲지난 21일 경주에서 동아일보 2023 경주국제마라톤대회가 열리고 있다.(사진=경주시 제공)

 

한편 경주시는 원활한 대회진행을 위해 교통통제 및 주차관리 안내공무원, 경찰인력과 자원봉사자, 구급차량을 비롯한 의료진, 대회진행요원 등을 행사장 및 주요지점에 배치했다.


또 선수들이 최고의 기량을 발휘할 수 있도록 마라톤코스 주요지점에 시민 응원단과 풍물단 등 여러 단체에서 거리응원에 참여해 경주의 훈훈한 인심을 보여줬다.


주낙영 시장은 "이번 대회가 성공적으로 마무리 될 수 있도록 매년 반복되는 교통 불편을 감수하고 협조해 주신 시민과 묵묵히 땀 흘리며 도와준 자원봉사자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 드린다"며 "앞으로도 이 대회가 경주뿐만 아니라 세계를 대표하는 명성 있는 대회로 이어질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2-3. 동아일보 2023 경주 국제마라톤대회3.jpg

▲2023 경주국제마라톤대회 우승자인 에티오피아의 이스마 안터나여후 다그나츠우 선수와 대회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경주시 제공) 
태그

전체댓글 0

  • 56881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2023 경주국제마라톤대회' 가을 정취속 성료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