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7-18(목)
 
  • 1일 취임하자마자 토함산 일대 돌며 산사태 대응 점검
부시장 토함산 산사태 예방2.jpg
▲송호준 부시장(사진 가운데)이 1일 취임과 함게 첫 공식 일정으로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토함산 현장 점검에 나서고 있다.(사진=경주시 제공)

 

[신라신문=은재원 기자] 경주시는 7월1일자로 취임한 송호준 부시장이 첫 공식 일정으로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토함산 현장 점검에 나섰다고 밝혔다.


이번 점검은 최근 장마철이 시작되면서 산사태 재난에 적극 대응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송 부시장은 관계 공무원들과 토함산 일대를 돌며 산사태 복구 상황 등을 점검하고 석굴암 실무자와 산사태 예방을 위한 현장 논의도 가졌다.

   

송 부시장은 "긴급복구 작업이 완료된 지역도 주민대피체계를 한번 더 점검할 것"을 강조하며 "복구공사 여부와 관계없이 산사태는 발생할 수 있으니 선제적 대피조치가 최선"이라고 밝혔다.


또 "최근 이상기후로 인해 산사태 안전지대는 더 이상 없을 것"이라며 "시민들이 안전의식을 갖고 유사 시 대피 안내에 따라 지정된 안전지역으로 신속히 대피할 것을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경주시는 이번 현장 점검을 토대로 토함산 주변 비상연락망, 대피소 등 대피체계를 재점검할 예정이다.


특히 산사태 대책 상황실을 운영해 산사태 위기 경보 발령 시 지역 산사태 상황을 24시간 실시간 모니터링하며 위험징후 발견 시 즉각적인 조치와 주민 사전대피 등으로 피해를 최소화할 계획이다.


한편 경주시는 이번달 2∼5일 국립공원관리공단, 경주국립공원사무소, 한국치산기술협회 등과 합동으로 국립공원 토함산 지구 내 산사태 발생지를 조사할 예정이다.

태그

전체댓글 0

  • 63093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송호준 부시장, 토함산 산사태 예방에 적극 대응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