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6-10(월)
 

제281회 임시회 5분 자유발언(한순희 의원).jpg

 

[신라신문=은재원 기자] 한순희 의원은 23일 열린 제281회 경주시의회 임시회 제2차 본회의에서 '경주미가 넘치는 경주 세계역사문화디사인 도시'를 주제로 5분 자유발언을 실시했다.


한 의원은 파리, 런던, 밀라노, 도쿄 등 세계 유수의 도시를 예로 들며 디자인이 도시의 가치창출에 크게 이바지한다는 점을 설명한 후 '세계역사문화디자인도시 경주'를 선포하고 후속조치로 '경주역사문화디자인진흥원' 설립을 제안했다.


문화유산과 사람 그리고 경주라는 도시공간이 한층 더 높은 수준에서 공존하는 것을 목표로 하는 '경주역사문화디자인진흥원'의 업무로 공공·민간을 대상으로 디자인 지원사업 및 연구활동, 도시를 구성하는 각종 시설물에 대한 조율과 체계적인 계획수립 실시 등을 제시했다. 


한 의원은 도시를 구성하는 다양한 요소들이 모여 유형 또는 무형의 가치를 생산하는 가치생산공장으로서 기능하고 도시 그 자체가 하나의 상품이 된다는 현대도시의 패러다임을 설명하며 도시가 가진 다양한 기능 중에서 특히 경제 방면에서의 기능에 대해 언급했다.


한 의원은 "경주가 타 중소도시와 비교했을 때 문화유산을 제외하면 차별성이 없는 점, 방문객의 증가에도 불구하고 오히려 소비는 감소한 점 등을 예로 들며 소비에 대한 매력이 부족하다는 것을 지적하고 그 해결책으로 지금까지 경주가 가진 박물관의 이미지에 박람회의 이미지를 더해 관광과 동시에 소비가 이뤄지는 도시로의 디자인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한순희 의원은 신라 천년의 고전미와 세련된 현대미가 조화를 이루는 '경주미'가 발현하는 매력넘치는 도시를 디자인할 것을 다시 한번 강조하며 5분 자유발언을 마쳤다.

태그

BEST 뉴스

전체댓글 0

  • 19861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한순희 의원, "세계역사문화디자인 도시 경주" 선포 제안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